Action Writer

[IP CCTV 8채널 셀프 설치 #3] 자가 설치 시작 / 엉성해도 셀프니까 본문

내돈내산

[IP CCTV 8채널 셀프 설치 #3] 자가 설치 시작 / 엉성해도 셀프니까

다름의 미학 FAITH_BOOK 2020. 3. 21. 10:49
반응형

안녕하세요. Action을 포스팅하는 Writer. AW입니다.

제품을 직접 구입하고, 솔직하고 담백하게 주관적(?)으로 포스팅하는

행동파 블로거 AW의 경험이 듬뿍 녹아있는 포스팅을 시작해볼까요?

 CCTV 셀프설치에 대한 포스팅이 벌써 3번째네요. 생각보다 자세히 이야기를 풀어가다보니 3번째 포스팅까지 오게 되었는데, 지난 포스팅에 필요한 내용이 있을 수 있으니 보시고 확인 하시면 좋겠어요^^

 

 

[물류창고 CCTV 8채널 설치 42만원] CCTV 카메라와 녹화기만 구입해서 셀프설치 자가설치 #1. 구매

안녕하세요. Action을 포스팅하는 Writer. AW입니다. 개인적으로 하는 사업에 추가적인 공간이 필요해서 2창고를 새로 마련했습니다. 1창고에서는 매달 보안과 CCTV 4채널을 업체에 비용을 주고 설치 및 유지 보..

faith-book.tistory.com

 

 

[CCTV 8채널 셀프 설치 #2] 자가 설치 전 불량 점검 / 42만원 재료만 구입해서 IP CCTV 8채널 가즈아!

안녕하세요. Action을 포스팅하는 Writer. AW입니다. 제품을 직접 구입하고, 솔직하고 담백하게 주관적(?)으로 포스팅하는 행동파 블로거 AW의 경험이 듬뿍 녹아있는 포스팅을 시작해볼까요? 예전 AW가 CCTV를..

faith-book.tistory.com

 지난 포스팅에서 카메라와 연장케이블, 아답타 및 녹화기 채널에 대한 사전점검을 다 마쳤으니 이제 원하는 위치에 가져다가 연결만 하면 되겠습니다. 사실 이 과정은 따로 설명드릴게 없기는 합니다 ^^;

 

CCTV 녹화기와 모니터를 둘 곳 벽 타공

 CCTV 모니터와 녹화기를 한곳에 둘 예정입니다. 그래서 예정위치에 벽을 타공하고, 그쪽으로 한가닥씩 선을 넣어줬습니다. 아무래도 연장케이블은 끝에 전원, 영상 2가지를 연결하도록 되어있어서 미리 절연테이프로 감아줬습니다. 그래야 구멍을 통과하면서 시멘트 가루가 들어가는 것도 막아주고, 잘 들어갈 수 있기도 하니까요~

 벽에 타공할 때는 각자의 방식이 있지만, 저는 작은 구멍으로 먼저 쉽게 뚫고 그 이후에 굵은 비트로 교체해서 뚫어줬습니다. 가정용 보쉬 드릴 하나면 간단한 작업은 다 가능한 것 같아요^^

출입문 위 실내돔형 설치 / 내부 창고3번방 실내돔형 CCTV설치

 천장 위에서 작업이 쉽게 가능한 곳은 오른쪽 사진처럼 선을 천장 위로 넣어서 깔끔하게 마무리했습니다. 그러나 첫번째 사진과 같이 선을 노출시킨 경우는 천장이 오픈이 되지 않아 별도의 타공 또는 전공구를 내야 해서 그냥 노출시켰습니다. 창고라서 외관에 크게 신경쓰지 않았죠~

 설치하는 중간중간 잘 나오는지 체크하면서 카메라 하나씩 하나씩 위치를 잡아가고 있습니다. 우선 8개의 카메라를 다 연결해놓고, 나중에 녹화기 뒤에 꼽는 순서만 바꿔주면 1번부터 8번까지 원하는 순서대로 배치가 가능하니 우선은 무조건 연결! 연결!

 처음부터 다 계획을 세워서 한번에 1번카메라는 어느위치에 할 것인지 정하고 한다면 훨씬 좋겠죠? AW는 귀찮아서 후다닥 연결만 하고 나중에 정리하기로.... 

 화면에 빨간 선이 카메라 화면마다 보이죠? 아직 카메라 렌즈에 있는 보호필름을 떼지 않아서 그렇습니다. 자리 다 잡으면 그 때 떼려고 소중하게 소중하게!

 이제 6채널 나옵니다~ 거의 다 와 가는 것 같은데요? ㅎ 이런 생각을 하던 찰나 녹화기를 보니 '헉'소리가 나옵니다.

이 선들을 언제 다 정리할꼬.....

 연결은 어찌어찌 했는데 저 선들을 보니 지금까지의 과정이 참 편했다는 생각이 들고, 나머지를 어떻게 정리해야 할 것인지 암담합니다. 그러나 여기서 포기하면 안되겠죠?

네트워크에 유선으로 연결도 하고, 선도 모니터 뒤에 잘 말아서 정리해줍니다.

 네트워크 공유기에서 유선으로 랜케이블을 한가닥 잘 끌어다가 녹화기 뒤에 꼽아줍니다. 별도의 설정을 하지 않아도 알아서 네트워크 연결은 해주니까 가장 어렵고 외계어가 나올 부분은 쉽게 패스! 좋죠?

 선은 잘 말아서 벽쪽에 걸었습니다. 저 앞에 모니터를 놓게 되면 선들은 다 가려질테니 비전문가 포스로 셀프설치의 매력을 뿜뿜 내세우며 이렇게 정리해봤습니다.

 녹화기에 붙은 스티커의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어디서든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한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다운 받고, 설치하시면 CCTV모니터에 나오는 QR코드를 어플 실행 후에 스캔함으로 손쉽게 CCTV와 스마트폰을 연동할 수 있습니다. 

 AW와 함께 하는 멤버들 스마트폰에는 모두 동일하게 누구나 볼 수 있도록 어플을 설치했어요^^ 비용도 추가로 들지 않고 앞으로는 무료입니다. 무료!

 어플을 실행하면 녹화기에 접속해서 현재 상태도 표시하고, 눌러서 들어가면 카메라 각각 다 확인이 가능합니다.

 8채널까지 필요하지는 않았으나, 추후 이동하거나 확장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8채널로 구입했는데 막상 하고 나니 8채널 장착할 곳이 충분하긴 하네요. 이렇게 모두 설치하는데 42만원 들었습니다. 셀프설치 할만하죠? 어차피 인터넷은 매달 당연히 사용하고 있으니 추가 유지비는 전기세정도? 생각보다 간단하게 설치하고, 앞으로 유지도 걱정없을 것 같아서 맘에 들었던 CCTV셀프설치 스토리였습니다. 

 

반응형
11 Comments
댓글쓰기 폼